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강원랜드, '공기업 경영평가' 종합 1위…인천공항·한전기술 2·3위
강원랜드, '공기업 경영평가' 종합 1위…인천공항·한전기술 2·3위
CEO스코어, 36개 공기업 대상 사회형평채용 등 6개 부문 정량평가
도로·석유公, 일자리창출·사회형평채용 선두…GKL은 삶의 질 '두각'
  • 박기태 기자
  • 승인 2020.06.17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정선군 강원랜드 카지노 전경.
강원도 정선군 강원랜드 카지노 전경.

내국인 카지노와 리조트를 운영하는 강원랜드가 국내 36개 공기업을 대상으로 한 경영평가에서 종합 1위를 차지했다. 사회형평채용과 삶의 질, 재무관리, 보수·복리후생 등 경영평가 항목 전반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인천국제공항공사와 한국전력기술은 재무관리와 업무효율 무문에서 우수한 성과를 기록하며 각각 종합평가 2·3위에 올랐다. 한국도로공사와 한국석유공사, 그랜드레저코리아(GKL) 등은 일자리창출과 사회형평채용, 삶의 질 부문에서 두각을 보이며 부문별 우수기업에 뽑혔다.

기업평가사이트 CEO스코어는 국내 36개 공기업을 대상으로 △일자리창출 △사회형평채용 △업무효율 △삶의 질 △재무관리 △보수·복리후생 등 6개 부문의 2019년 기준 경영 데이터를 분석·평가한 결과를 17일 발표했다.  

이번 평가는 기획재정부가 제시한 공공기관 경영평가지표 중 경영관리부문(55점)에서 계량화할 수 있는 항목들(29점)을 선별한 뒤 부문별 가중치를 적용해 1000점 만점으로 환산했다. 재무관리와 복리후생 및 업무효율 부문은 2018~2019년 증감률과 2019년 데이터를 함께 평가했고, 나머지 부문은 2019년 데이터만으로 집계했다.

이에 따르면, 강원랜드는 재무관리 부문에서 2위에 오른 것을 비롯해 사회형평채용(3위), 삶의 질(3위), 보수·복리후생(4위) 등 4개 부문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아 최고 평점인 663점을 받았다. 이어 인천공항공사와 한전기술이 각각 646.9점과 635.4점으로 '톱3'에 이름을 올렸다. 

인천공항공사는 업무효율 부문에서 공기업 중 최고점를 기록했고, 재무관리와 일자리창출 성과도 우수했다. 한전기술은 재무관리와 업무효율 부문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한국감정원과 한국석유공사는 각각 재무관리와 사회형평채용 부문에서 성과를 내며 4위와 5위에 랭크했다. 이밖에 한국남동발전과 한국서부발전, 울산항만공사, 여수광양항만공사, 한국남부발전 등이 10위권에 포함됐다.

평가 부문별로 보면 일자리 창출에서는 도로공사와 남부발전, 남동발전, 인천항만공사, 서부발전 등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도로공사는 소속외인력 전환 부문에서 만점(40)에 가까운 38.86점을 받으며 지난해에 이어 일자리 창출 부문 1위에 올랐다.

사회형평채용 부문에서는 석유공사가 두각을 나타냈다. 고졸인력 채용 2위, 이전지역인재 채용 3위, 비수도권 지역인재 채용 4위 등 전반적으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장애인 채용 부문에서 1위를 기록한 한전KDN을 비롯해 강원랜드, 남부발전, 남동발전 등도 우수 공기업으로 평가됐다.

업무효율 부문에서는 인천공항공사와 인천항만공사, 한전기술, 서부발전, 한국감정원 등이 우수 평가를 받았다. 인천공항공사는 직원 1인당 노동생산성이 12억9230만원으로 공기업 평균(4억680만원)의 3배가 넘었다. 인천항만공사는 자본생산성 비율이 전년대비 3.8%p 증가해 평균치(-0.9%p) 대비 우수한 것으로 평가됐다.

삶의 질 부문에서는 GKL과 한국광물자원공사, 강원랜드, 울산항만공사, 부산항만공사 등이 우수 공기업으로 꼽혔다. GKL은 전체 직원 중 육아휴직 사용자 비율과 출산휴가(배우자출산휴가 포함) 사용자 비율이 공기업 중 가장 높았다.

'2020 공기업 경영평가'. (자료=CEO스코어)
'2020 공기업 경영평가'. (자료=CEO스코어)

재무관리 부문에서는 한전기술과 강원랜드, 한국감정원, 한전KPS, 인천공항공사 등이 우수 기업으로 선정됐다. 이 가운데 한전기술은 지난해 자기자본비율과 영업이익률, 총자산회전률이 전년 대비 가장 많이 증가한 공기업으로 분석됐다.

보수·복리후생 부문에서는 대한석탄공사와 에스알(SR), 한전KPS, 강원랜드, 여수광양항만공사가 우수기업으로 평가됐다. 석탄공사는 기관장 연봉 대비 직원 평균 연봉이 55.8%로 공기업 평균보다 16.2%p 높았고, SR은 평균 복리후생비가 167만원으로 평균치(91만원) 대비 1.8배 많았다.

공기업 중 전년 대비 종합 순위가 가장 많이 오른 곳은 한전기술로, 22계단이 뛰었다. 해양환경공단(19위↑)과 여수광양항만공사(12위↑), 부산항만공사(11위↑), 한국지역난방공사(11위↑), 한전KPS(10위↑) 등도 순위가 두 자릿수 이상 상승했다.

한편, 기재부는 총 339개(지난해 기준) 공공기관 중 공기업(36곳)과 준정부기관(95곳)을 대상으로 한 경영평가 결과를 오는 19일 발표할 예정이다. 기타공공기관 209곳은 각 주무부처에서 발표한다. [프레스맨]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