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전통시장도 함께하는 '코리아 세일 페스타'
전통시장도 함께하는 '코리아 세일 페스타'
400여곳 동참…다양한 볼거리·즐길거리 등 축제 분위기 선도
  • 변상이 기자
  • 승인 2016.09.27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추진하에 대대적으로 진행되는 '코리아 세일 페스타'에 전통시장도 동참한다는 뜻을 밝히며 올 여름 극심한 무더위와 경기침체로 얼어있던 전통시장에 활력이 불어넣어질 전망이다.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기업청(이하 '중기청')은 오는 29일부터 내달 31일까지 열리는 KSF에 전통시장 400여개와 나들가게 1200여개가 참여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로써 소비자는 동네슈퍼와 전통시장에서 최대 80%의 할인혜택을 누릴 수 있다. 중기청은 전통시장은 거점시장 17곳과 확산시장 359개로 구분해 사업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거점시장은 전국 광역시도별로 1곳씩 선정했다. 서울 남대문 시장, 부산 자갈치 시장, 제주 동문 시장, 대구 서문 시장 등이 다수 포함됐다. 거점시장에서 축제 분위기를 선도하고 확산시장으로 퍼져나가도록 지원한다는 게 정부 목표다.

아울러 경품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벤트 참여방법은 전통시장 방문 후 인증 사진을 올리면 된다. 이외 KSF 기간 개인이 온누리 상품권을 살 때 5% 싸게 주는 것도 확대한다. 지금까지는 월 30만원 범위에서 5%를 깎아줬지만 50만원까지 확대했다.

한편 나들가게는 오는 30일부터 10월6일까지 상품을 할인 판매한다. 라면과 과자 등 약 100개 품목을 최대 50% 할인가에 선보인다.

중기청 관계자는 "전례없는 무더위와 국내외 경기침체 등에 따른 매출 감소로 인해 어려움에 처한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며 "전통시장이 단순히 물건을 사고파는 공간에서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로 넘치는 지역 한류 문화·예술 중심지로 거듭나 내국인은 물론 외국인에게 사랑 받는 장소로 탈바꿈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