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두산, 채권단에 재무구조 개선안 전달…"뼈 깎는 자세로 마련"
두산, 채권단에 재무구조 개선안 전달…"뼈 깎는 자세로 마련"
  • 박기태 기자
  • 승인 2020.04.13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동대문 두산타워.(사진=뉴시스)
서울 동대문 두산타워 전경.(사진=뉴시스)

두산그룹이 13일 KDB산업은행과 한국수출입은행 등 채권단에 두산중공업 재무구조 개선계획을 전달했다. 두산은 현금 1조원을 마련하는 방안을 내놔야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으로부터 신규자금 1조원을 지원 받을 수 있다.

두산 측은 "그룹과 대주주는 책임경영을 이행하기 위해 뼈를 깎는 자세로 재무구조 개선계획을 마련했다"며 "두산중공업 또한 경영정상화와 신속한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매각 또는 유동화 가능한 모든 자산에 대해 검토를 진행 중"이라고 했다.

이어 "재무구조 개선계획의 성실한 이행을 통해 두산중공업 경영 정상화에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며 "그룹 전 계열사와 임직원은 확정되는 계획을 최대한 성실히 이행함으로써 조기에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재무구조 개선안은 향후 채권단과의 협의 및 이사회 결의 등을 거쳐 최종 확정된다.[프레스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