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日 모델하우스, “ ‘아내와 7살 딸’도 딸려 있습니다”
日 모델하우스, “ ‘아내와 7살 딸’도 딸려 있습니다”
  • 도쿄=최지희 기자
  • 승인 2019.12.23 11:5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문주택건설회사 ‘리가드(REGARD)’의 고쿠분지(国分寺) 모델하우스 외관 (이미지: 리가드 홈페이지)
주문주택건설회사 ‘리가드(REGARD)’의 고쿠분지(国分寺) 모델하우스 외관 (이미지: 리가드 홈페이지)

‘내 집 마련’이라 하면 머릿속에 떠올리는 저마다의 그림이 있다. 이 가운데 안락하고 깨끗한 집과 함께 빠뜨릴 수 없는 것이 함께 살 배우자와 자녀, 바로 ‘가족’의 모습이다. 많은 수의 사람들이 이상적인 공간에서 소중한 사람과 같이 행복하게 지내기 위해 내 집 마련을 꿈꾸곤 한다.
  
일본에서는 지난달 한 건설회사가 이같은 심리를 공략해 아내와 딸이 포함돼 있는 모델하우스 체험회를 열어 화제를 모았다. 주문주택건설회사 ‘리가드(REGARD)’가 도쿄(東京) 다마(多摩)지역에 위치한 고가네이(小金井) 시에서 여배우가 아내의 역할을 연기하는 ‘모델패밀리’와 함께 내 집 마련의 꿈을 체험할 수 있는 이벤트를 실시했다. 

사전 신청제로 진행된 체험회에는 모집 정원의 10배가 넘는 남성들이 몰려 대성황을 이뤘다. 아사히신문은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선정된 5명의 체험자들이 “가족과 함께 생활하는 것에 대해 실감할 수 있었다”며 호평을 쏟아냈다고 전했다.

“아빠 다녀오셨어요? 엄마가 부탁한 거 사오셨어요?”

참가자가 편의점 비닐 봉투를 한 손에 들고 모델하우스 현관 문을 열자 ‘7살 딸’이 달려와 인사했다. 2층으로 이어진 계단에서 내려오던 ‘아내’는 “현관에 구두들 좀 정리해 줄래요?”하고 참가자를 반겼고, 참가자는 ‘딸’과 함께 구두 수납장을 정리했다. 

주문주택건설회사 ‘리가드(REGARD)’의 미타카(三鷹) 모델하우스 내부 모습 (이미지: 리가드 홈페이지)
주문주택건설회사 ‘리가드(REGARD)’의 미타카(三鷹) 모델하우스 내부 모습 (이미지: 리가드 홈페이지)

이날은 ‘지인과 함께 홈파티를 열기 위해 준비를 한다’는 설정이었다. ‘아내’와 함께 발코니에서 휴식을 취하거나, 2층에서 ‘딸’의 숙제를 돕는 설정도 준비되어 있다. ‘가족’과 보낼 수 있는 시간은 15분. 참가자들은 “솔직히 즐거웠다”, “이런 가정을 꾸리고 싶다는 목표가 생겼다”며 소감을 전했다.

체험 모델하우스를 기획한 ‘리가드’는 도쿄 다마지역을 중심으로 연간 약 50동의 시공 실적을 보유한 곳이다. 최근의 아파트 건설 붐과 함께 단독 주택에 대한 수요가 점차 줄고 있는 현실 속에서 “가족과 함께 지내는 행복감을 느낄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해보자”는 아이디어를 떠올리게 됐다.

‘리가드’ 측은 일반 가정 및 독신 남성들에 대한 설문 조사를 실시해, 체험해보고 싶은 장면 및 시나리오를 구성했다. 모델패밀리를 선정하기 위한 오디션을 통해 드라마 등에서 활약 중인 여배우 사오리(早織) 씨가 발탁됐다.

연출에는 교토(京都)에 거점을 둔 인기 극단 ‘유럽기획’의 배우 겸 연출가인 스와 마사시(諏訪雅) 씨를 기용했다. 돌발 상황이 발생했을 때도 의연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지난 여름부터 리허설을 거듭해왔다.

무료로 열린 이번 체험회에는 전용 웹사이트에서 사전 신청 접수를 시작하자마자 정원의 10배가 넘는 50여명이 몰렸다. 응모자들은 20대에서 40대의 독신 남성이 많았으며, 기혼자 및 결혼을 앞둔 남성들도 있었다는 후문이다.

‘리가드’ 측은 향후 더욱 이상적인 패턴을 공모해 보다 실감나는 ‘내 집 마련’ 체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하고 싶다고 밝혔다. [프레스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멍멍 2020-01-08 00:24:32
항상 좋은 기사 감사합니당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