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영화]디즈니는 디즈니다…'겨울 왕국' 벌써 800만 돌파?
[영화]디즈니는 디즈니다…'겨울 왕국' 벌써 800만 돌파?
  • 최배가 기자
  • 승인 2014.02.12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4년 겨울 한국 영화 시장은 '겨울 왕국' 속으로 달려가고 있다.

디즈니 애니메이션 '겨울왕국'은 지난 10일 현재 790만 관객을 동원, 역대 국내 개봉 외화 중 흥행 3위에 올라섰다. 국내 총매출액은 632억여 원. 한국은 전 세계에서 미국, 영국 다음으로 이 영화를 많이 본 나라로 기록됐다.

이제 '겨울왕국' 앞에는 '아바타'(1330만여 명), '아이언맨3'(900만여 명) 단 두 편의 영화 뿐이다. 이미 '트랜스포머3'(778만여 명), '미션 임파서블 - 고스트 프로토콜'(750만여 명), '트랜스포머'(740만여 명), '트랜스포머 - 패자의 역습'(732만여 명), '어벤져스'(707만여 명)를 월트 디즈니의 공주들이 이겨냈다.

▲겨울왕국 포스터 ⓒ사진출처-겨울왕국 공식 사이트
이러한 겨울 왕국의 돌풍 속에는 음악을 즐기고 사랑하는 하는 한국 팬들의 팬심을 건드린 Let it go 열풍, SNS를 기반으로 한 각종 패러디의 재생산, 겨울이라는 계절과 초ㆍ중ㆍ고교의 겨울방학, 봄방학 시기가 겹치고, 뻔하지 않은 스토리 전개가 맞아 떨어진 것으로 파악된다.

실제 지난 8일 서울 시내의 한 복합상영관에는 초등생 자녀들과 함께 겨울 왕국 관람을 나선 부모들이 많이 보였고, 중ㆍ고등생들은 친구들끼리 무리 지어 관람을 하고 있었다.

많은 애니메이션 종사자들이 픽사(Pixar)나 드림웍스로 이직하는 바람에 애니메이션계의 전설적인 디즈니사는 한때 고전했다.

하지만 2009년 '토이 스토리', '니모를 찾아서', '몬스터 주식회사', '인크레더블', '벅스 라이프' 등 초대형 히트작을 배출해낸 영화사 픽사를 740억 달러에 인수 합병 후 재도약의 계기를 만들었다.

이후 혁신적인 스토리와 다양한 캐릭터를 통해 이번 '겨울 왕국'으로 진정한 애니메이션계의 전설로 다시한번 자리매김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