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가전시장 트렌드 바꾼 미세먼지… 2월 공기청정기·의류건조기 판매량 급등
가전시장 트렌드 바꾼 미세먼지… 2월 공기청정기·의류건조기 판매량 급등
  • 박용민 기자
  • 승인 2018.02.28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가 연일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공기청정기, 의류건조기, 의류관리기 등 미세먼지 관련 가전제품의 2월 판매량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격 비교 사이트 다나와는 2월 1일부터 25일까지의 공기청정기, 의류건조기, 의류관리기 판매량이 전년 같은 기간 대비 각각 126%, 76%, 62% 상승했다고 28일 밝혔다. 
  
다나와에 따르면 공기청정기의 판매량은 통상 본격적으로 황사가 불어오는 4월, 5월에 집중된다. 그러나 올해는 1월 중 비상 저감 조치가 3번이나 발령되는 등 겨울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린 데다 이른 황사까지 예고되며 연초부터 가파른 판매량 상승세를 보였다. 

다나와는 의류건조기, 의류관리기 등 틈새 가전으로 분류되던 가전 역시 미세먼지 영향에 따라 시장 내 새로운 주류로 부상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류희범 다나와 유통분석 담당은 “통상 계절적인 영향을 크게 받던 계절 가전과 생활 가전이 미세먼지 영향에 따라 연 중 내내 사용되는 제품으로 인식되고 있는 분위기”라며 “특히 공기청정기의 경우 1가구당 2~3개씩 구비하는 비중이 크게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말했다. 

한편 다나와는 늘어나는 미세먼지 관련 제품 수요에 발맞춰 ‘다나와가 공기청정기 쏜다’ 이벤트를 진행한다. 4월 2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이벤트는 갖고 싶은 미세먼지 관련 제품을 댓글로 남기면 추첨을 통해 공기청정기를 선물하는 방식이다. 

이번 이벤트에서는 공기청정기 성능 비교, 미세먼저 킬러 가전 구매 팁 등 예비 구매자를 위한 다양한 정보도 제공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다나와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