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일손부족 日기업 "대졸자를 모셔라"
일손부족 日기업 "대졸자를 모셔라"
日대졸예정자 취업 내정률, 71%…19년래 최고
  • 이준 기자
  • 승인 2016.11.19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손부족에 시달리고 있는 일본기업들의 대졸자 모시기가 한창이다. 과거 일본경제 호황기를 연상시키는 대목이다.

19일 일본 후생노동성과 문부과학성 공동 조사 결과에 따르면 내년 봄 졸업을 하는 일본 대학생들의 취업 내정률은 71.2%로 전년 동기보다 4.7% 높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같은 시점에서 대졸 예정자의 취업 내정률이 70%를 넘어선 것은 1997년에 73.6%를 기록한 이후 19년 만의 일이다.

후생노동성은 "경기 회복세가 완연하고 일손부족의 심화되면서 중소기업을 중심으로 취업자를 조기 선발하는 경우가 많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성별로 보면 여성이 73.6%로 남성의 69.3% 보다 높았으며 계열별로는 문과가 71.4%, 이과가 70.7%로 비슷했다. 고교생의 취업 내정률은 9월말 기준으로 60.4%를 기록해 지난해 동기보다 4.3% 상승하며 4년 연속 개선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ND소프트